국내를 포함한 세계 지역경제 소식, 한상소식을 전해드립니다.
본 메뉴는 외부사이트의 뉴스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보시는 뉴스의 의미 전달에 제약이 있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박종범 영산그룹 회장 "창조정신만이 세상을 바꾼다"
출처
연합뉴스
작성일
2020.07.29
박종범 영산그룹 회장
박종범 영산그룹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박종범 영산그룹 회장은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에 있는 스칼라티움에서 "끊임없는 창조정신만이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사단법인 원코리아(이사장 김희정)가 이날 개최한 '사회통합 동행 브릿지, 원코리아 인 아시아 2020년 국제포럼&청년트레이닝' 행사에서 국내 기업가와 다문화 청년 등 70여 명에게 고국이 지식기반 사회로 나아가는데 필요한 경제·사회·문화적 현안을 설명한 뒤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외국인 주민이 230만명에 이르는 한국사회는 다문화 사회 진입을 눈 앞에 두고 있고, 세계의 흐름도 빠르게 다문화 시대로 변모하고 있다"며 "노력하고 도전하는 다문화 청년만이 성공을 거둘 수 있다"고 강조한 후유럽에서의 성공 경험담을 들려줬다.

외국인이 전체 인구의 5%를 넘으면 다문화사회라고 하는데 우리나라의 외국인 비율은 4.2%다.

박 회장은 1999년 오스트리아 빈에서 창업해 유럽·러시아 등 15개국에서 여러 계열사를 둔 그룹을 일궜다. 그는 오스트리아 한인협회장과 한국-오스트리아 친선협회 부회장, 유럽한인회총연합회 회장 등을 맡았고, 국민훈장 모란장을 수상했으며, 장보고글로벌재단으로부터 '21세기 장보고 상'도 받았다.

그는 현재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 부의장을 맡아 활동하고 있다.

세계한인교류협력기구(공동대표 김영진·김희선)는 이날 박 회장에게 '평화의 메달'을 수여했다.


'2020 국제포럼&청년트레이딩'을 개최한 김희정 이사장(앞줄 오른쪽 3번째)과 청년
'2020 국제포럼&청년트레이딩'을 개최한 김희정 이사장(앞줄 오른쪽 3번째)과 청년

[원코리아 제공]


ghwang@yna.co.kr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