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를 포함한 세계 지역경제 소식, 한상소식을 전해드립니다.
본 메뉴는 외부사이트의 뉴스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보시는 뉴스의 의미 전달에 제약이 있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S전선, 중동서 1천억원 규모 해저 케이블 사업 수주
출처
연합뉴스
작성일
2020.03.03
바레인-하와르 관광섬 간 25㎞ 연결하는 친환경프로젝트


(서울=연합뉴스) 최재서 기자 = LS전선이 중동 섬나라 바레인에서 1천억원 규모의 해저 케이블 사업을 수주했다.


LS전선은 설계·조달·시공(EPC) 업체 알 기하즈(Al Gihaz)로부터 바레인 본섬과 동남부 하와르 섬 사이 25㎞를 잇는 해저 케이블 사업을 수주했다고 3일 밝혔다. 오는 2021년 9월 준공 예정이다.


하와르 섬은 울릉도의 3분의 2 크기로 바레인 정부가 관광 단지로 본격 개발하고 있다. 하와르의 친환경 생태계를 보전하기 위해 섬에 직접 발전소를 짓지 않고 본섬에서 전기를 보내는 해저 전력망을 구축하기로 하면서 이번 프로젝트가 성사됐다.


LS전선 해저 케이블
LS전선 해저 케이블
[LS전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전력망은 국가안보, 사회 혼란 등과 밀접한 관련이 있어 제품과 시공능력,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공급업체를 결정한다"고 설명했다.


제주-진도 전력 연계망 사업을 비롯해 카타르와 미국 등에서 글로벌 프로젝트를 수행한 경험이 수주에 도움이 됐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한편 LS전선은 지난해 사업이 본격 성장함에 따라 강원도 동해시에 약 500억원을 투자해 이달 말 해저 케이블 제2공장을 준공할 계획이다.



acui7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