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를 포함한 세계 지역경제 소식, 한상소식을 전해드립니다.
본 메뉴는 외부사이트의 뉴스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보시는 뉴스의 의미 전달에 제약이 있을 수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국내 중소기업 40개사, 키르기스서 CIS·유럽 수출 타진
출처
연합뉴스
작성일
2019.07.11


월드옥타 CIS·유럽 경제인대회서…'실크로드 무역 재현하자'


국내 중소기업 40개사, 키르기스서 CIS·유럽 수출 타진

월드옥타 CIS·유럽 경제인대회서…'실크로드 무역 재현하자'



지난해 각 대륙에서 열린 지역경제인대회 장면[월드옥타 제공]

지난해 각 대륙에서 열린 지역경제인대회 장면[월드옥타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국내 중소기업들의 독립국가연합(CIS)·유럽 지역 수출 판로를 개척해주는 행사가 키르기스스탄에서 열린다.
전 세계 73개국 147개 시에 지회를 둔 재외동포 최대규모 경제단체인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가 오는 17∼19일(현지시간) 키르기스스탄 수도 비슈케크에서 개최하는 '2019 CIS·유럽 경제인대회'에서다.
'영화로웠던 실크로드 무역을 재현하자'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건 이번 대회에서는 국내 중소기업 40여개사와 국내 8개 대학의 LINC+ 사업단(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 관계자들이 CIS·유럽 지역 월드옥타 회원사 200여개사, 키르기스스탄 현지 기업인들과 직접 만나 상담을 통해 수출 기회를 타진한다.
대회 기간인 17일에는 월드옥타·대한상공회의소·코트라·키르기스스탄 상공회의소 등 4개 기관이 양국 경제협력 강화를 위해 공동 주최한 '한-키르기스스탄 비즈니스 포럼'이 열린다.
이 포럼에는 양국 정부 인사와 국내 중소기업 40여개사를 포함한 한국 경제사절단이 참석한다.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은 "이번 대회는 우리가 CIS 지역에서 처음으로 개최하는 지역경제인대회"라며 "고국 중소기업들에 해외 진출의 기회를 제공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옥타는 대륙별 회원 간 단결과 화합을 통해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지역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물론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지역경제인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오는 9월 1∼3일에는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에서 '2019 아프리카·중동 경제인대회'를 연다.


ghwang@yna.co.kr


저작권자 © 연합뉴스 한민족센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연합뉴스 한민족센터(https://www.koreancenter.or.kr)





Top